폐암은 남성 질환? 비흡연 여성도 방심 금물

지난 TOP뉴스 보기 →

여성 환자 대부분 비흡연자…발견 어렵고 사망률 높은 선암 많아

숨은 탄생과 죽음을 알리는 신호이다. 흔히 죽음을 ‘숨이 멎는다’, ‘숨이 끊어진다’라고 표현하는 것처럼, 생(生), 즉 삶을 영위해 가는 데 있어 호흡은 매우 중요한 신체 활동이다. 이를 담당하는 곳이 바로 ‘폐’인데, 최근 계절 없이 찾아오는 미세먼지와 같은 대기 환경 문제, 흡연 등으로 국민들의 폐 건강이 크게 위협을 받고 있다.여성 암 사망률 1위, 발생률도 연평균 1.6%씩 증가다양한 폐질환 중 특히 치명적인 질병은 ‘폐암’이다. 통계청의 사망원인 통계자료(2014)를 보면, 폐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