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제21회 대한민국신약개발상 시상식 개최

오는 28일 오후 2시30분 삼정호텔 제라늄홀에서

임중선 기자jslim1971@bokuennews.com / 2020.05.25 11:52:09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사장 김동연)은 코로나19사태로 연기한 바 있는 ‘제21회 대한민국신약개발상 시상식’을 오는 2020년 5월 28일 오후 2시30분에 서울 삼정호텔 제라늄홀에서 개최한다.

신약개발부문 대상 수상기업은 뇌전증 신약 ‘세노바메이트(미국 제품명: 엑스코프리, XCOPRI)’를 개발한 SK바이오팜이 선정됐다.

SK바이오팜이 개발한 세노바메이트는 우리나라 최초로 신약 후보물질 발굴부터 글로벌 임상개발, 허가 등 신약개발 전 과정을 독자적으로 진행해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승인 받은 혁신신약으로서 최근 미국 시장에 출시됐다.

임상시험에서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발작빈도 감소율, 완전발작소실률을 기록해 난치성 뇌전증 질환 분야의 새로운 치료 대안으로 전 세계적 주목을 받고 있으며, 2019년 2월에는 유럽 32개국 판권을 대상으로 유럽 제약사인 아벨 테라퓨틱스와 총 5억3000만달러(약 6000억원)의 기술수출 계약을 체결하는 등 큰 성과를 거뒀다.

올해 21회를 맞는 대한민국신약개발상은 국내 전 산업분야에 걸쳐 민간이 주도하고 정부가 후원해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제정된 가장 권위 있는 신약개발분야 상으로서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 국내 제약·바이오헬스산업의 발전과 신약 연구개발 의욕 고취를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보건복지부, 산업통상자원부 후원으로 1999년 4월 제정했다.

한편 조합 관계자는 “최근 이태원클럽 발 코로나 재확산 추세로 긴장감이 없지는 않으나 방역 등을 철저히 준비할 것”이라며 “행사장 입구 열감지기는 물론 비접촉 체온 체크, 마스크 착용 등 철저한 방역 활동을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