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인터비즈 포럼, 역대 최대 규모로 성황리 종료

550여개 유망 제안기술 가운데 20~30건 기술이전 전망

임중선 기자jslim1971@bokuennews.com / 2019.07.15 17:15:32

제17회 인터비즈 바이오 파트너링&투자포럼 2019(이하 인터비즈 포럼) 행사가 2019년 7월 3일부터 5일까지 2박 3일간 휘닉스 제주 섭지코지에서 1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종료되었다.

최첨단 바이오, 의료, 헬스케어 관련 ICT 융복합 분야 550여개 유망 신기술을 두고 120여 개 수요기업과 130여 개 기술공급기관 등 370여 개 기업/기관 간의 치열한 기술협상이 이뤄졌다.

인터비즈 포럼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최근 3년간 평균 기술이전 성공 추이를 반영할 경우 올해 최소 20~30개 이상의 테마가 기술이전에 성공할 것으로 예측되면서 그 어느 해 보다 이번 행사에서는 인터비즈 포럼 전년도 참여기업인 큐어세라퓨틱스가 나스닥상장사로부터 250억원 투자유치에 성공해 글로벌 투자유치 계약 체결식을 갖는 등 향후 해외 자본의 국내 유망 제약·바이오기업에 대한 투자 활성화 및 대규모 글로벌 협력 사례가 지속적으로 도출 될 것으로 예측된다.

조직위 관계자에 따르면 해외 유망기술의 국내 유입과 국내 유망기술의 해외 진출 가능성이 매우 높아지고 있고, 인터비즈 포럼에 미국, 유럽, 일본, 이스라엘, 호주 등 해외기업 등의 참여 수요가 매우 큼에 따라 향후 국내 산/학/연/벤처/스타트업 및 해외기업/기관 간 비즈니스 협력과 기술 협력 등 협업 고도화 방안을 강구중이라고 밝혔다.

인터비즈 포럼에는 조직위 공동 주관기관인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한국생명공학연구원,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 한국특허전략개발원, 한국연구소기술이전협회, 한국대학기술이전협회 등 6개 기관장이 참석하여 기술거래 활성화 및 사업화를 촉진하기 위한 맞춤형 지원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