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고어사, 인공혈관 재공급 적극적으로 고려

해당 의료기기 현황 실태 파악 중

임중선 기자jslim1971@bokuennews.com / 2019.03.11 15:00:37

고어사가 심장질환을 앓고 있는 어린이에게 사용하는 인공혈관을 재공급하는 것에 적극적으로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어사는 11일 공식 입장문을 통해 “심혈관 질환을 앓고 있는 아이들의 가족이 우려하고 있는 바에 대해 충분히 이해하고 있다”며 “지난 2017년 한국 시장에서의 의료 기기 사업을 종료하기로 결정했으며 이후 환자 가족, 의료 단체 및 정부 관계자들로부터 이와 같은 결정에 대한 재고 요청 있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환자 가족 등의 요청을 받아들여 저희의 한국 유통업체를 통해 타사의 대체품이 존재하지 않으며 고어사만이 공급할 수 있는 특정 소아용 의료 기기를 제공할 수 있도록 했다”고 덧붙였다.

회사측은 “최근 몇 주 동안 한국의 의료계 및 정부 기관으로부터 한국 시장을 위한 추가적인 의료 기기 제공 요청이 있었다”며 “한국 정부는 고어사에 협력 할 것을 제안했으며, 우리는 그 제안에 대해 감사히 생각한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건에 대한 여러 우려와 관련해 깊이 고민하고 있으며, 고어사만이 제공 가능하며 의료상 필수적이라고 여겨지나 한국 시장에서는 대체품이 없는 의료 기기에 대해서는 제한적으로라도 재공급하는 것에 대해 적극적으로 고려하고 있다”며 “해당 의료 기기 현황을 파악과 한국 내 관련 규제 요구 사항을 준수할 수 있도록 의사, 환자 변호 단체 그리고 정부 관계자들과 협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