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정원-예소담, '청년농부 착한김치' 업무협약

(왼쪽 세 번째) 농정원 이종순 원장 (왼쪽 두 번째) 윤병학 대표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이종순, 이하 농정원)은 4월 2일 충북 청주시에 위치한 농업회사법인 예소담(대표이사 윤병학)과 '청년농부 착한김치' 프로젝트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올해 프로젝트에서는 5명의 청년귀농인을 지원 대상자를 선발해 이들이 판로 걱정 없이 우수한 농산물 재배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농산물 전량을 구매하는 한편, 수확 작업 및 배송 물류비 전액을 예소담에서 지원한다.

또 이번 프로젝트로 만들어진 '착한김치'는 청년농부들과 함께 판매를 진행해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청년귀농인의 농촌 정착 지원과 농촌 지역의 소외계층을 돕는 데 사용할 예정이다.

올해 처음 시작된 '청년농부 착한김치' 프로젝트는 농정원과 예소담이 청년귀농인의 초기 소득 창출을 지원해 농업·농촌에 안정적으로 정착하도록 돕고, 나아가 농촌의 인구 부족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추진하는 민관 협업 프로젝트다.

농정원 이종순 원장은 "'청년농부 착한김치' 프로젝트는 청년귀농인의 영농 정착을 돕고, 좋은 품질의 국산 김치를 생산·공급할 수 있는 의미 있는 프로젝트"라며, "농정원은 앞으로도 민간과의 협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더 많은 청년이 농업에 도전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원식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카카오톡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