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건식품·대체육, 미래먹거리로 주목

전 세계 대체육 시장 116조원대 성장 전망

코로나19 영향으로 건강하고 안전한 먹거리에 대한 세계인의 관심이 커지면서 친환경적 채식인 비건식품이 하나의 트렌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비건은 동물 유래 음식을 모두 먹지 않고 채소나 과일, 해초 등의 식물성 음식으로 주로 먹는 철저한 채식주의자를 가리킨다. 비건식품은 채식주의자를 위한 식품이다.

비건식품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식물성 대체육에 대한 시장도 커지고 있다. 미국 시장조사 업체 CFRA2018년 약 22조원대 규모였던 세계 대체육 시장 규모가 2030년에는 116조원 대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하기도 했다.

한국채식연합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채식 인구는 약 150만 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200815만 명에서 10배 늘어난 수치다. 전 세계적인 펜데믹(코로나19)의 영향으로 여전히 외식을 꺼리게 되면서 집에서 끼니를 해결하는 사람들이 늘어났고, 정기적으로 밀키트(Meal kit)를 구매하는 소비자들도 크게 증가했다. 밀키트 시장이 급성장함에 따라 밀키트 제품군도 편리함뿐만 아니라 채식주의자 제품, 저칼로리 제품으로 구성돼 있어 건강한 식단을 찾는 소비자, 체중 감량을 원하는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비건이란 채식주의란 뜻으로 주로 식생활에 대한 개념이지만, 화장품 등 일상생활에서 쓰이는 소비재에도 비건 개념이 적용된다. 비건 화장품의 경우 동물 유래 성분을 포함하지 않고, 제조공정에서도 동물실험을 하지 않는 제품을 가리킨다. 밀랍이나 꿀 등 동물 유래 성분을 포함하는 경우 비건 화장품에 포함되기 어렵기 때문에, 천연 화장품 또는 유기농 화장품보다 더욱 엄격한 기준이 적용된다고 볼 수 있다.

건강과 환경에 대한 관심이 늘면서 밀레니얼 세대 사이에서는 비건 푸드가 하나의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다. 국내 식품기업들이 선보인 다양한 비건 제품들

채식에 대한 전 세계적인 관심과 시장의 성장에 주목해 국내 기업들도 치열한 비건(Vegan) 식품을 선보이면서 경쟁을 펼치고 있다.

농심그룹은 올해부터 비건 식품 브랜드 베지가든(Veggie Garden)’ 사업을 본격화했다. 베지가든은 농심 연구소와 농심그룹 계열사인 태경농산이 독자적으로 개발해낸 식물성 대체육 제조기술을 간편식품에 접목한 브랜드다. 식물성 대체육을 포함해 조리냉동식품과 즉석 편의식, 소스, 양념, 식물성 치즈 등 총 18개 제품으로 구성돼 있다.

대표적인 제품은 다양한 요리에 활용할 수 있는 식물성 다짐육과 패티다. 떡갈비, 너비아니처럼 한국식 메뉴를 접목한 조리 냉동식품도 있다. 샐러드 소스와 국물 요리에 맛을 내는 사골 맛 분말, 카레 등 소스와 양념류도 함께 선보였다.

동원홈푸드가 운영하는 온라인 장보기 마켓 더반찬&’은 식물성 대체육 비욘드미트를 활용한 비건(Vegan) 메뉴 3종을 출시했다.

비건 메뉴 3종은 식물성 대체육 브랜드 비욘드미트(Beyond Meat)’비욘드비프(Beyond Beef)’ 제품을 활용한 비욘드미트 과카몰리 샐러드’, ‘비욘드미트 볶음고추장’, ‘비욘드미트 궁중떡볶이등이다. 더반찬&은 한식 제조 노하우를 바탕으로 일반적인 서양식 비건 요리와는 차별화된 한식 비건 음식을 선보였다.

비욘드미트2009년 설립된 미국의 스타트업으로, 콩과 버섯, 호박 등에서 추출한 단백질로 100% 식물성 대체육을 만든다. 동원F&B2019년부터 비욘드미트 제품을 수입해 대형마트와 백화점 등에서 독점 판매하고 있다. 비욘드미트의 식물성 대체육은 환경호르몬이나 항생제 등이 들어 있지 않아 비건 소비자들은 물론 환경과 건강을 생각하는 소비자들로부터 각광 받고 있다.

롯데제과 헬스원이 100% 식물성 멀티 비타민 비건바이타민을 출시했다.

비건바이타민은 안전하면서도 효과적이라는 점을 강조한다. ‘비건바이타민은 동물성 원재료를 철저히 배제해 100% 식물성으로 설계, 누구나 먹을 수 있는 안전한 원료를 사용했으며 한국비건인증원으로부터 비건(Vegan) 인증을 획득했다.

또 정제 생산 과정에서 생산성 향상과 제품 안정화를 위해 쓰이던 이산화규소, 합성착색료 등 9가지 부형제를 일체 사용하지 않아 어린 아이에서부터 임산부까지 온 가족이 안전하게 섭취할 수 있다. 친환경 소재 얼스팩(Earth pact)’을 포장재로 사용하는 등 착한 소비 트렌드를 반영하기도 했다.

삼양식품은 최근 환경, 윤리 등을 중시하는 가치 소비 트렌드에 발맞춰 친환경 패키지뿐만 아니라 동물성 원료를 배제한 비건 제품군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미 해외에선 삼양라면, 불닭볶음면, 맛있는라면 등이 영국 비건 소사이어티(Vegan Society)의 인증을 받았고, 국내에선 사또밥이 지난해 11월 한국비건인증원의 인증을 획득했다. 상반기 내에 비건 라면도 선보일 예정이다.

아워홈은 특정 식품에 대한 알레르기 보유자와 베지테리언(Vegetarian, 채식주의자)이 안심하고 식사 할 수 있는 맞춤형 건강 식단을 출시했다. 채식 문화 등 다양한 생활방식이 확산됨에 따라 개인별 식습관을 고려한 맞춤형 식단 제공 취지로 이번 메뉴를 기획했다. 최근 구내식당에서도 채식 메뉴에 대한 선호가 높아지는 추세인 만큼, 해당 메뉴 제공을 확대할 계획이다.

풀무원식품은 라면 브랜드 자연은 맛있다 정면이 한국비건인증원의 비건식품 인증을 획득했다. 비건 인증을 진행한 한국비건인증원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승인을 받고 식품과 화장품의 비건(Vegan) 인증·보증을 담당하는 정식 기관이다. 비건 인증은 동물 유래 원재료를 사용하거나 이용하지 않고 교차 오염되지 않도록 관리하며, 제품에 동물실험을 하지 않은 제품에만 주어진다.


이원식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카카오톡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