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경북의사회, 회관 세입자 50%임대료 면제

장유석 회장 "힘든 세입자 여러분들께 작은 힘이라도 보태고자"

박중학 기자pjh1929@bokuennews.com / 2020.03.23 11:18:20

대구광역시는 물론 경상북도 지역내에서 코로나19 확진자의 첫 출현 이후 320() 00시 기준 6275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지난 218일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누계 확진자수가 급속도로 늘어남에 따라 소비도 위축되었는가 하면 이에 따른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의 고통이 늘어나, 이를 함께 분담하고자 임대료를 한시 인하하는 착한 임대인 운동이 이어지고 있다.

이에 경상북도의사회(회장 장유석)는 대구 만촌동 소재의 새 의사회관 건물의 1~4층 세입자를 통해 매월 임대료를 받아오고 있다.

경북이사회는 의사로서 본연의 임무를 수행하는 것도 소홀히 할 수 없지만, 착한 임대인에 동참하여 한 가족 같은 세입자들의 고통을 함께 나누는 것도 중요하기에 세입자들에게 2개월간 50%의 임대료를 면제키로 했다.

이 소식을 접한 회관 3층에서 음악학원을 운영하는 세입자는 “2, 3월 계속 수업을 못해서 난감한 상황이었는데, 감사하다.”, “지금 상황도 의사협회 회원님들의 노고로 빠른 시일 내 좋아지리라 믿는다고 감사인사를 전해왔다.

장유석 회장은 우리의 건강뿐 아니라 경제까지 마비시키는 코로나19 사태에 따라, 세입자 여러분들에게 작은 힘이라도 보태고자 한다.”, “우리 모두가 배려한다면 코라나19는 반드시 극복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