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건국대병원, 질병관리본부서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국가 단위의 심장정지 통계 생산 위한 조사사업 참여

김아름 기자ar-ks486@bokuennews.com / 2019.11.27 16:31:47

건국대병원이 27일 서울 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제8차 급성심장정지조사 심포지엄'에서 급성심장정지조사 유공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받았다.

이 상은 국가단위의 심장정지 통계 생산을 위한 조사 사업에 성실히 참여해 국가 보건의료 정책에 기여한 공이 큰 병원에게 수여한다.

건국대병원은 급성심장정지 환자 특성상 정보 파악이 어려움에도 의무기록을 기초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는 등 조사에 적극 참여, 국내 급성심장정지 발생율 및 생존율 산출 근거 자료 제공에 크게 이바지한 공이 인정돼 수상하게 됐다.

건국대병원은 지난 2012년도 '제1차 급성심장정지조사 심포지엄'에서도 급성심장정지 환자의 역학적 자료 수집에 기여한 공로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은 바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