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한류 벗어나 차별화된 제품으로 승부 걸어야

중국전문가 초청 ' 대중국 수출전략회의' 개최

이원식 기자wslee6@bokuennews.com / 2019.05.23 11:40:42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이병호, 이하 aT)22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중국시장 수출확대 전략모색을 위한 ‘2019 대중국 수출전략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사드 영향으로 중국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식품 수출업체들에게 통관물류마케팅 등 중국의 수출여건을 알리고, 온라인모바일 시장 강세, 1인 가구 증가에 따른 간편식 인기 등 최근 중국의 유통과 소비트렌드를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회의는 중국시장 진출전략’,‘중국 시장개척 우수사례의 확산’, 그리고 중국 전문가의 중국시장 변화 및 전망3개 세션으로 진행됐으며, 120여개 수출업체가 참석해 중국시장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중국시장 진출전략을 발표한 aT 정연수 중국본부장은 중국시장에서 우리 농식품이 한류에 의존하던 시대는 지났다면서 이제는 철저한 시장분석과 상품경쟁력을 갖추어야 하고, 중국의 유통소비 변화에 적절하게 대응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영유아용 스낵 및 국수류로 중국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제이온의 이현기 대표는 중국시장개척 우수사례의 확산세션을 통해 프리미엄 국수제품으로 차별화된 포지셔닝을 하기 위해 중국정부가 발표한 아기의 성장발달에 필요한 영양공급 및 식품위생관리 요령에 따라 제품을 만들고, 이에 따른 영양소를 첨가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수출업체 관계자는중국시장은 여전히 매력적인 곳이지만 통관 등에 대한 우려도 높다면서 오늘 여러 전문가들의 경험담과 조언이 많은 도움이 됐다고 전했다.

aT 이병호 사장은 최근 중국시장은 O2O 신유통매장인 허마센셩이 젊은 층 소비를 견인하는 등 빠르게 변하고 있다면서 우리 수출업체들이 트렌드에 맞는 상품개발과 새로운 유통채널 개척에 적극적으로 나설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중국 농수산식품 수출은 사드영향으로 2017136천만 달러로 전년대비 7.7% 감소했으나, 지난해 5월부터는 증가세로 돌아서기 시작했다. 지난해 대중국 농식품 수출은 152백만 달러로 전년대비 10.4% 증가했고, 올해는 4월 현재 30%의 증가세를 기록하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