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재화 이사장 "바이오헬스 혁신사업, 조합이 앞장"

"혁신적 의료기기 개발에 더욱 힘쓸 것"

김아름 기자ar-ks486@bokuennews.com / 2019.05.22 17:29:53

문재인 대통령이 바이오헬스산업을 적극 육성하기로 발표한 가운데, 의료기기업계도 산업 활성화 생태계 조성에 나선다.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이재화 이재화 이사장은 22일 충북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C&V센터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관련 부처 장관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부가 발표한 바이오헬스 산업 혁신전략에 대해 의료기기 제조산업계를 대표해 환영의 뜻을 밝혔다.

이날 발표된 바이오헬스 산업혁신 전략은 △수출 확대를 통한 경제활력 제고 및 일자리 창출 △혁신적 의료기기 개발을 통한 희귀난치질환 극복 및 국민의 생명 △건강보장을 목표로 기술개발부터 인허가, 생산, 시장출시에 이르는 산업 전주기의 혁신생태계 조성 등을 추진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재화 이사장은 "이날 발표된 혁신전략은 의료기기조합이 40년 동안 추진해 온 사업이기도 하다"면서 "의료기기 육성법과 체외진단기기법의 제정과 더불어 이번 혁신전략이 국가의 미래 신산업으로서 의료기기산업의 발전에 큰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의료기기 산업계는 미래 대한민국의 경제를 이끌어 갈 핵심산업이라는 사명감을 가지고, 더욱더 혁신적 의료기기 개발에 힘쓰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 이사장은 또 "앞으로 정부와의 협력도 보다 강화하겠다는 계획"이라며 "수출지원 확대와 지속적인 규제개선을 통해 국내 의료기기기업이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하는 데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다시 한번 정부의 바이오헬스 혁신 사업을 환영하며, 정부 정책과 보조를 맞춰 성공적인 생태계 구성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