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대업·김종환, 김대업 예비후보로 단일화 선언

최광훈 예비후보와 2파전 전개…김종환 '약사회 개혁과 변화를 위한 큰 결단'

임중선 기자jslim1971@bokuennews.com / 2018.11.05 20:30:02

김대업 예비후보와 김종환 서울시약사회장은 5일 대한약사회 기자실을 방문해 김대업 예비후보로 후보 단일화를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대한약사회장 선거가 2파전으로 전개될 전망이다. 김대업 예비후보와 김종환 서울시약사회장이 후보 단일화를 선언했다.

김대업 예비후보와 김종환 회장은 5일 대한약사회 기자실을 방문, 김대업 예비후보로 후보 단일화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김종환 회장은 3일 예비후보 등록일에 준비 자료 미비 등의 이유로 예비후보 등록을 하지 않아 후보 단일화에 대한 소문이 돌기도 했다.

김종환 서울시약사회장은 “8만 회원들의 열망인 대한약사회의 개혁과 변화를 이뤄내기 위해 큰 결단을 내렸다”며 “희망의 약사회를 이루고자 하는 김대업 대한약사회장 예비후보와 단일화에 합의했다”고 말했다.

그는 “대한약사회가 기본적인 원칙과 절차를 존중하고 투명하고 깨끗한 약사회무로 정상화되기를 진정으로 바란다”고 밝혔다.

김 회장은 “낡은 관행과 적폐는 청산하고 개혁해 오직 회원이익을 대변하고 봉사하고 화합하는 약사회, 외부 도전에 맞서 약권 수호에 한 치의 물러섬 없는 강한 약사회, 8만 회원들에게 희망을 주는 약사회로 거듭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약사사회가 분열과 반목의 터널에서 벗어나 상호 존중하고 신뢰하는 화합과 통합의 약사회로 가는 길에 언제 어디서나 함께 할 것을 약속드린다”며 “대한약사회장 후보 단일화가 그 밑거름이 되기를 바라며, 그동안 아낌없이 성원해주고 격려해주고 함께 해주신 회원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김 회장은 “처음 약사회장으로 당선되었던 가슴 뛰는 설렘과 뜨거운 가슴을 기억하며 초심으로 돌아가 남은 임기를 잘 마무리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업 예비후보는 “김종환 회장의 큰 결단에 감사드린다”며 “정상적인 약사회, 합리적인 약사회, 미래를 준비할 수 있는 약사회, 희망의 약사회를 만들기 위한 큰 결정이라고 믿는다”고 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