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초전자기파 수용체’ 기맥혈·상응점 실체

음양맥상에서 E8·I2 자극하면 대뇌혈류 조절

보건신문bokuennews@bokuennews.com / 2018.11.05 09:50:57

유태우 고려수지침학회장(수지침 창시자·명예동양의학박사·동양의학박사)

■ 제24회 한일 서금요법 학술대회 논문

▷지난호에 이어
중지-머리 이론이 맞는지 엄지-머리 이론이 맞는지에 대해서 단순한 그림만 보아서는 알 수가 없다. 반드시 실험을 해보아야 한다. 가장 대표적인 실험이 대뇌혈류 조절 실험이다. 중지-머리(고려수지침)에서 E8(총경동맥, 인영, 부돌)과 I2(추골동맥 상응부)의 자극 실험이다.
음양맥상에서 음·양증을 구별하고 E8, I2에 자극하면 대뇌혈류 음양맥상이 조절된다. 그러나 엄지-머리에서는 E8, I2의 이론을 적용시키면 음양맥상 조절반응이 거의 없다. 오히려 악화될 수 있었다. 그러므로 중지-머리 이론이 정확하다. <그림1>

<그림 1>  중지-머리 이론

상응요법도 상응부위가 중요
상응요법에서도 정확한 상응부위여야 맥 조절이 가능하다. 예를 들어 요통이 있을 때 I19를 중심으로 상응점을 찾아서 자극을 줄 때 자극반응과 음양맥상 반응이 나타난다. 이때 B14 부위를 허리 상응부로 보고서 압통점을 찾아 자극을 주면 맥 조절반응도 분명하지 않고 요통도 큰 변화가 없다. 그러므로 상응부위가 매우 중요하다.
상응부에서도 상응점이 중요하다. 상응부라고 해도 상응점을 가급적 정확히 찾아서 자극을 줄 때 음양맥상 조절과 함께 자극반응이 명확하다.
상응점에서도 상응점 바로 옆에 자극을 주는 것과 정확한 위치에 작극을 주는 것과는 차이가 많다. 정확한 상응점일 때 압진을 하면 과민통증이 심하고 또한 쾌감통증(시원하면서 아픈)이 나타난다. 그러므로 상응점을 반드시 찾아서 자극한다.
상응점을 찾을 때에는 압진기, 압진봉, 침봉 등으로 세밀하고 정확하게 찾도록 한다. 또는 전자 측정이나 진동자 측정, 수지력 테스트로 상응점을 정확히 찾아 자극을 줘야 한다. 세밀하고 구체적으로 찾아서 자극하는 것이 중요하다.
<소결>
위에서 소개한 것과 같이 전래 경락에 대한 실체 연구는 수많은 연구가 있었으나 개념조차 정리하지 못했다.
고려수지침에서는 음양맥진법과 전자측정 실험에서 신형수지침, 기마크봉S, 금은침봉, 전자자극 등의 실험에서 음양맥진상에서 입증이 되고 일부에서도 전자측정으로도 입증이 된다. 그러므로 기맥혈, 상응점이란 것은 초전자기파가 분명한 것이다. 즉 기맥혈의 실체는 초전자기파 수용체라고 정의할 수 있다.

5. 양자역학의 이해와 응용
양자역학은 ‘자가 염파요법과 기의 실체’에서 대략 소개를 했다.
위키의 백과사전을 찾아보면 다음과 같이 설명하고 있다.
◇양자역학(量子力學)
·양자역학은 분자, 원자, 전자와 같은 미시세계의 물리학 연구 분야이다.
·19세기 중반까지 뉴턴의 고전역학으로 설명할 수 있었다.
·19세기 후반부터 20세기 초반까지 미시세계-고전역학으로 설명을 시도할 경우 모순이 발생했다.
·양자역학의 필요성이 제기되면서 프랑크의 양자가설, 슈뢰딩거, 하이젠베르크, 디랙 등에 의해 20세기에 이뤄진 학문이다.
① 서금요법의 상응점 14기맥, 기맥혈들 <그림2>

<그림 2> 14기맥 혈위도판

14기맥의 미시세계-양자역학으로 이해와 설명과 입증 가능
② 신형수지침(구형수지침 체침은 제외), 기마크봉A, 기마크봉S, 천금봉, 아큐빔Ⅲ의 전자 자극,

<그림 3>

서암온열뜸기와 온열 자극, 금은의 금속이온화 경향, 생체전자의 분자 등 미시세계를 자극하는 학문 <그림3>
 <다음호에 계속>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